<<返回上一页

‘Kill me heal me’池城,‘要做一名好爸爸,但却不是一件容易的事情’ .. ...

发布时间:2017-06-05 18:06:28来源:未知点击:

‘Kill me heal me’池城,  ‘要做一位好爸爸,  但却不是一件容易的事情’ 时尚杂志‘ELLE’公开了,  因不久前终演的MBC电视剧‘Kill me heal me’而成为话题演员的池城的专访 选择‘成为演员这件事’是自己人生中最具喜剧性时刻的池城, 表示:‘我以为自己过了40岁还是成为不了最高的演员, 从40岁开始我想把我隐藏许久的东西都拿出来, 最大限度的延长自己的生涯’ 明确表示了自己的目标 这个转折点就在10年前, 刚好在满十个年头的今年, 遇到了‘Kill me heal me’, 终于转换成为一名具有深度的演员 并且和‘Kill me heal me’的导演在10年前已经相识, 私下也向自己讲述过‘Kill me heal me’的故事轮廓 패션 매거진 ‘엘르’는 얼마 전 종영한 MBC 드라마 ‘킬미 힐미’로 화제가 된 배우 지성의 인터뷰를 공개했다. ‘배우로 살아가기로 한 것’을 자신의 인생에서 가장 극적인 순간으로 손꼽는 지성은 “딱 보니까 40대 때도 내가 최고가 될 순 없을 것 같으니 40대부터 쌓아나가서 누가 더 길게 가는지 보자, 그랬어요. 그때가 되면 제대로 시작할 수 있겠다 싶었거든요.”라는 현실적 목표에 대한 고백도 서슴지 않았다. 그 시점이 10년 전이었고 꼭 10년째가 되는 올해 ‘킬미 힐미’를 만나 깊이 있는 배우로서의 전환점을 맞이한 그는 드디어 시작 지점에 섰다고 얘기했다. 더불어 10년 전 만난 ‘킬미 힐미’ 감독과의 비하인드 스토리도 밝힌다. 关于‘我现在追求的目标是什么’的问题时,池城用自己特有的无微不至语气:‘需要成为一名好的父亲的,但是这并不是一件容易的事情’表示正在看书学习,做准备 还有趣地透露在妻子怀孕初期,‘自己的肚子也跟妻子一样变大了不少’如果能够回到过去‘我会把至今积攒的演技力,原封不动地一起带到过去,从新出道’向外界表明了作为一名演员,一名预备父亲以及一名普通人的烦恼和苦闷 嘴边一直挂着‘从现在开始’的话语,承载着关于今后演员人生的期待以及真挚专访和画报的‘ELLE’5月刊,在其官方网中可以见到 ‘내가 지금 쫓기는 것’에 대한 질문에 지성은 특유의 자상한 말투로 “좋은 아빠가 되야 하는데 이게 쉬운 게 아닌 것 같다”며 책을 읽으며 준비하고 있다고 대답했다. 또 아내의 임신 초기에 “와이프랑 똑같이 배가 나왔어요”라는 재미있는 얘기도 건넸다. 과거로 돌아갈 수 있다면 “지금까지 쌓은 연기력을 고스란히 과거로 가져가서 다시 데뷔하고 싶다”고 말한 배우 지성의 속내를 듣다보면 배우이자 예비 아빠,